피드백

Features

Features 3 minutes
막걸리의 과거와 현재 & 맛있는 막걸리 페어링

“오래된 문명은 반드시 아름다운 술을 갖고 있다. 뛰어난 문화만이 인간의 감각을 세련되고 아름답게 하며 풍부하게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뛰어난 술을 가진 국민은 발전된 문화의 소유자이며 어떤 술을 충분히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은 각자의 교양의 깊이를 나타내고 있음과 동시에...

최신

Features 4 minutes
내추럴, 와인계의 떠오르는 키워드
내추럴. 최근 와인계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단어다. 오가닉 와인과 바이오 다이내믹 와인에 대해서는 언뜻 들어본 와인 애호가 중에서도 이 세 가지를 정확히 구분할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자연에서 수확한 포도를 발효시켜 만든 게 와인인데 내추럴 하지 않은 와인도...
Features 1 minute
미각을 깨우는 봄나물의 향연
산에 산에 산나물, 들에 들에 들나물. 쌉싸래하면서도 향긋한 맛이 일품인 봄나물의 계절이 돌아왔다. 기나긴 겨우내 움츠러들었던 입맛과 함께. 재래시장엔 이미 자연이 주는 선물 봄나물 천지다. 자루에 수북이 쌓여있는 파릇한 이파리들, 축축한 흙내와 함께 쌉싸름한 향이 고스란히...
Features 1 minute
[한국인의 솔 푸드] 곰탕 Vs. 설렁탕
한국의 솔 푸드 한국인들은 예로부터 국물 음식을 즐겨먹었다. 국과 찌개가 밥상에 함께 오를 정도이니 우리나라 사람들의 국물 사랑은 실로 대단하다. 한식 문화에서 국에다 밥을 말아 먹는 탕반(湯飯) 음식이 유독 발달한 데에는 다양한 이유가 있다. 먼저 다산으로 인해 식구가...
Features 1 minute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은 날 생선 요리 7가지
“미끈하고 물컹물컹한 식감이 싫어요.” “비린내가 나요.” “특별한 맛을 못 느끼겠어요.” 날 생선을 먹는 것이 익숙하지 않은 사람들이 종종 하는 말이다. 한국이나 일본처럼 싱싱한 해산물을 날로 즐겨 먹는 문화가 있는 반면 중국처럼 화려한 식문화를 자랑하면서도 날 음식은...
Features 1 minute
미쉐린 가이드의 오해와 진실
1. 서비스와 분위기, 실내 장식도 고려 대상이 된다 미쉐린 가이드의 목표는 단 한가지 – 맛있는 음식을 소개하는 것이다. 미쉐린 평가원들이 레스토랑을 평가할 때 음식 외에 식기나 인테리어, 서비스도 참고한다고 흔히 생각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정중한 서비스, 편안한...
Features 2 minutes
영국 왕실 조달 케이터링 업체 ‘모시만스’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확정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데 음식만 한게 없다고 한다. 인류 역사상 가장 오래된 외교 수단이기도 한 음식. 입안에서 한 번, 마음까지 두 번 감동을 주는 음식 외교는 긴장된 분위기를 완화시켜 상호 이해관계를 도모하기도 하고 때로는 의미심장한 정치적 메시지를 담아내기도 한다....
Features 1 minute
치즈 탄생 과정의 7가지 키워드
인류의 식문화에서 빼놓을 수 없는 치즈. 고르곤졸라, 모차렐라, 만체고, 브리, 에멘탈, 체더, 카망베르, 파르미지아노 레지아노, 페타, 하우다. 한국인들에게 가장 친숙한 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 스위스, 영국, 그리스, 그리고 네덜란드의 ‘대표 선수’ 정도 되겠다....
Features 1 minute
김치찌개, 발효의 황혼기
발효는 인간과 자연의 합작품이다. 빨래를 너는 것은 사람이지만 말리는 것은 바람이듯이 김치를 담는 것은 사람이지만 김치를 발효시키는 것은 시간이다. 시간을 산다는 것은 태어나고 성장하고 늙고 죽는 것을 의미한다. 김치는 이런 과정을 하나하나 밟아갈 때 맛과 영양이 최고조를...
Features 1 minute
치즈 보관은 이렇게!
치즈가 먹고 싶어서 치즈를 사러 갔다. 고심해서 골랐다. 애지중지 싸 들고 집으로 왔다. 신나게 먹었다. 다음 날 또 먹었다. 그다음 날에도. 시들해졌다. ‘좀 쉬었다 먹자.’ 기억에서 잊혔다. 세상에는 먹을 게 너무 많다. 먹을 시간이 모자랄 정도다. 청록색 솜털 외투를...
최신 정보 및 비하인드 정보는 소셜 미디어의 미쉐린 가이드를 팔로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