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ople

People 3 minutes

1스타 ‘주옥’ 신창호 셰프: ‘저만의 음식 만들어요’

계절에 따라 메뉴가 순환한다. 365일 중 재료가 가장 빛나는 때. 그 시기를 놓치지 않는다. 요리로 행복을 심는 셰프는 부지런히 발품을 판다. 바쁜 시간을 쪼개어 농장과 산지를 방문하며 미각으로 계절의 흐름을 읽는다. 재료는 거짓말하지 않는다. 온전히 맛으로 자신의 가치를...

People 3 minutes
1스타 ‘주옥’ 신창호 셰프: ‘저만의 음식 만들어요’

계절에 따라 메뉴가 순환한다. 365일 중 재료가 가장 빛나는 때. 그 시기를 놓치지 않는다. 요리로 행복을 심는 셰프는 부지런히 발품을 판다. 바쁜 시간을 쪼개어 농장과 산지를 방문하며 미각으로 계절의 흐름을 읽는다. 재료는 거짓말하지 않는다. 온전히 맛으로 자신의 가치를...

최신

People 3 minutes
장경원 셰프: ‘익스퀴진’은 자유분방한 공간

4명의 젊은 요리사들이 분주하게 움직이는 공간 ‘익스퀴진’. 런치와 디너 최대 12명씩만 받는 아담한 곳이다. 이곳에는 서버가 없다. 소믈리에도 없다. 요리사들이 손님들에게 음식과 와인을 직접 서빙한다. 메뉴는 주기적으로 바뀌는 단일 코스가 전부다. 장경원은 욕심쟁이다....

People 3 minutes
2스타 ‘코지마’ 박경재 셰프 “나 자신에게 부끄럽기 싫어”

작정하고 꾸미지 않은, 오로지 한 점 한 점 내 앞에 놓이는 음식에만 집중하게 만드는 빈 캔버스 같은 공간. 일본에서 직접 공수한 500년 된 편백나무로 제작한 히노키 바 뒤에서 조용한 미소를 머금은 채 스시를 쥐는 박경재 셰프의 차분한 카리스마. 코지마는 박경재 셰프를...

People 2 minutes
새로워진 한식의 부상

한국의 탑셰프들, 전통과 역사가 풍부한 최상의 요리로 국내외 ‘한식 물결’ 일으키다 한식은 세계에서 가장 생동감 넘치는 음식 문화 중 하나이다. 풍부한 색감과 식감, 셀 수 없이 많은 반찬 가지 수, 매운 찌개, 강렬한 발효 맛을 특징으로 한다. 그러나 이렇게 특별한 한식은...

최신 정보 및 비하인드 정보는 소셜 미디어의 미쉐린 가이드를 팔로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