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ople 1 minute 2020년 7월 31일

모수 안성재 셰프가 가족과 함께 하는 시간을 중요하게 여기는 이유

치열한 주방 밖에서, 미쉐린 스타 셰프들은 어떻게 여가를 보낼까요? 3부작 비디오 시리즈 <셰프를 열정적으로 움직이게 하는 영감의 원천: What Drives Me>를 통해 서울 최고의 셰프들이 품은 열정을 확인해 보세요. 두 번째 에피소드에서는 미쉐린 2 스타 레스토랑 모수의 안성재 셰프가 가족과 함께 하는 시간이 셰프의 원동력이자 에너지가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합니다.

Korean cuisine What drives me inspiration

레스토랑의 오너셰프가 되는 가장 어려운 요소 중 하나는 늦은 시간까지 일하며 레스토랑의 운영에 관해 무수한 결정을 내리는 것과 가족과 시간을 보내는 것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는 점입니다.

서울의 미쉐린 2 스타 레스토랑 모수의 안성재 셰프에게 그의 우선 순위는 항상 명확했습니다.

와이프인 Amy와 미국에서 만나 결혼 후 슬하에 7살 July, 5살인 Caleb 두 자녀를 둔 안성재 셰프는
"가족은 제 삶에서 늘 가장 중요합니다. 저는 가족들로부터 많은 영감을 얻습니다." 라고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셰프는 2017년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동명의 미쉐린 1 스타 레스토랑을 닫고 가족과 함께 그의 고향 한국으로 돌아가기로 결정했습니다. 다양한 이유가 있었지만, 가족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싶다는 열망이 그가 한국으로 오기로 결정한 가장 큰 이유였습니다.

2017년 10월 안성재 셰프는 이태원에 모수를 오픈하고 이듬해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셀렉션에 미쉐린1 스타 레스토랑으로 포함됐으며, 이어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0에서 2 스타 레스토랑으로 선정되었습니다.

더 알아보기: 레스토랑 모수에 대한 미쉐린 가이드의 평가

"샌프란시코에서 미쉐린 1스타 레스토랑을 운영했지만, 이 레스토랑을 닫고 한국으로 오게 된 것도 어떻게 하면 가족들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면서 살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하면서 큰 결정을 내리고선 한국에 오게 됐고요. " 미쉐린 3 스타 레스토랑인 프렌치 런드리, 베누 등에서 인상적인 경력을 쌓아 온 안성재 셰프는 이렇게 설명합니다.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안성재 셰프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 안성재 셰프

심지어 레스토랑의 이름에도 안성재 셰프의 가족에 대한 변함없는 사랑이 담겨 있습니다. 가족과의 추억이 깃든 코스모스 꽃에서 힌트를 얻어 ‘모수’라는 이름을 지었습니다.

"돌아보면, 어린 시절 가족과 함께 공원의 코스모스 꽃밭에서 장난스럽게 뛰어다니던 것이 가장 행복했던 기억입니다. 제 기억 속 코스모스처럼, 손님들이 이곳에서 각자 행복한 기억을 만드실 수 있길 바라는 소망을 담아 이름을 지었습니다."

안성재 셰프가 이끄는 팀이 모수에서 제공하는 음식은 특정한 장르나 요리에 국한되지 않습니다. 모수의 요리는 계절에 맞는 로컬 재료를 사용해 안성재 셰프만의 개인적인 기억과 경험으로 재창조된 것들입니다.

더 알아보기: 미쉐린 가이드 평가원이 가장 좋아하는 식재료

모수의 시그니처 요리 중 하나는 엄나무와 두릅을 곁들인 생선튀김입니다. 이 요리는 안성재 셰프가 어린 시절 아버지와 함께 두릅을 따던 기억을 바탕으로 만들어졌습니다.

모수의 시그니처 요리인 엄나무와 두릅을 곁들인 생선튀김
모수의 시그니처 요리인 엄나무와 두릅을 곁들인 생선튀김

안성재 셰프는 "야생 산나물은 쌉싸름한 맛이 나는데, 손님들에게 제가 좋아하던 어린 시절의 추억과 맛을 나누고 싶었습니다"고 이야기합니다. "두릅은 매우 독특하고 제 개인적인 추억도 담겨 있을 뿐 아니라, 다양한 국가의 고객들에게도 흥미로운 재료라고 생각합니다."

가족과 함께 서울숲에서 여가 시간을 보낸 후 제네시스 GV80을 타고 레스토랑으로 돌아오는 셰프의 모습
가족과 함께 서울숲에서 여가 시간을 보낸 후 제네시스 GV80을 타고 레스토랑으로 돌아오는 셰프의 모습

"많은 셰프들이 과도한 업무량과 레스토랑 운영의 압박감, 고객들을 만족시켜야 한다는 스트레스 때문에 그들의 삶에서 균형을 잃기도 합니다. 그래서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면서 일과 삶의 균형을 유지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모수를 운영하면서 삶의 균형을 유지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안성재 셰프는 가족들로부터 얻은 많은 영감을 통해 요리 세계를 넓히고 있습니다.

<셰프를 열정적으로 움직이게 하는 영감의 원천: What Drives Me> 시리즈 더 알아보기: 임프레션 서현민 셰프가 주방을 벗어나 로컬 생산자를 방문하는 이유


이 기사는 제네시스가 후원합니다.

genesis article logo5 (1).jpg

제네시스는 진정한 럭셔리를 향유하길 원하는 고객에게 가장 훌륭한 자동차와 최상의 드라이빙을 선사하는 대한민국 최초 고급 자동차 브랜드이다.
현재 플래그십 대형 SUV인 GV80 및 세단라인업- 플래그십 초대형 세단 G90, 고급 대형 세단 G80 및 고급 중형 세단인 G70-를 구축하고 있다. 2018년에는 미국 소비자 전문지 컨슈머 리포트(Consumer Reports) 2018 브랜드 리포트 카드(Brand Report Card) 1위, 미국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Power) 2018 신차품질조사(Initial Quality Study) 전체 브랜드 1위를 차지하였으며, 2019년에는 G70가 북미 올해의 차로 선정되어 전 세계적으로 우수한 품질기술력을 입증한바 있다.

http://www.genesis.com   

원문은 Debbie Yong이 작성하고, 국문으로 이정윤 미쉐린 가이드 서울 디지털 매거진 에디터가 번역 및 편집했습니다.

People

계속 탐색하기 - 즐겨 읽을만한 이야기

뉴스레터를 구독하고 미쉐린 가이드에 대한 뉴스 및 업데이트를 가장 먼저 받아보세요.
구독하기
최신 정보 및 비하인드 정보는 소셜 미디어의 미쉐린 가이드를 팔로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