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드백
미쉐린 가이드 2019

오만지아

  • Yongsan-gu / 용산구
  • ₩50,000 ~ ₩80,000
  • 이탤리언
미쉐린 가이드의 의견

주방에서 손수 준비한 재료로만 요리하는 것을 원칙으로 삼는 황동휘 셰프의 오만지아는 한남동에 자리한 이탤리언 레스토랑이다. 이탈리아의 각종 가공육을 통칭하는 살루미 저장고를 비롯해 주방 한편의 화덕과 작은 수조에 이르기까지 일일이 셰프의 손길을 거쳐야만 완성되는 음식의 흔적을 곳곳에서 엿볼 수 있다.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각종 파스타와 화덕에서 구워 내는 정통 피자를 맛볼 수 있는 것은 물론 고성과 울진, 통영에서 조달한 신선한 해산물로 만든 ‘마레 미스티’가 셰프가 자신 있게 추천하는 전채요리다.

구분

더 플레이트 • 신선한 재료를 사용한 좋은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

분류
ó

꽤 편안한

가격

₩50,000 ~ ₩80,000

서비스
  • E 비흡연자를 위해 전체 또는 부분적으로 예약된 시설
  • K 발렛 파킹
  • r 야외 식사
  • { 식사 위한 별실 보유

오만지아

+82 2-749-2900
영업 시간
운영 시간, 마지막 주문 시간: 점심: 12:00-14:00 (14:00) / 저녁: 18:00-23:30 (23:30)

미쉐린 가이드 경험

고객 사진을 통해 이 레스토랑에서의 경험을 알아보세요.

근처 레스토랑

같은 요리법의 다른 레스토랑 찾기

최신 정보 및 비하인드 정보는 소셜 미디어의 미쉐린 가이드를 팔로우하세요.